21세기 첫 십년의 한국 - 리영희 외






21세기첫십년의한국우리시대희망을찾는7인의발언록
카테고리 정치/사회 > 사회학 > 각국사회/문화 > 한국사회/문화
지은이 리영희 (철수와영희, 2008년)
상세보기

어느덧 21세기 첫 십년을 거진 다 보내면서 정치.경제.문화.역사 등 분야별 진보인사들이 느낀
우리의 모습들을 되돌아보는 강연 모음집이다.
 
한 두개는 의미있기도 했고, 지나치게 편향된 것도 있고, 또 너무 지루했던 것도 있었다.
진작 감상을 쓰지 못하고 책을 읽은지 좀 되어서 기억이 거의 가물가물하지만,
굳이 다시 읽을 필요성이나 욕심은 나지 않는 책.
 
비록 내용은 가물가물해도 홍세화의 강연이 가장 인상적이었다는 것 만큼은 아직 기억난다.
 
 
진보는 신선하면서도 유치하며, 보수는 형식이 잘 갖추어져 있지만 고루하다.는 생각을 새삼.

(100116 작성)


멍교수
책꽂이/비문학 2010. 10. 21. 18:10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Powerd by Tistory, designed by criuce
rss